본문 바로가기
DTS 뉴스

DTS, CES 2013서 ′Headphone:X™′ 등 차세대 오디오 기술 선보여

by dtskorea 2013. 1. 8.

DTS는 세계 최대 멀티미디어 가전 전시회 'CES 2013'에서 차세대 오디오 기술을 선보인다. 특히, “소리는 세상을 변화시킵니다”라는 테마로 제작된 부스에서 방문객과 다양한 방법으로 소통하는 인터랙티브 형식의 전시를 선보일 예정이다. 

 

DTS가 CES 2013에서 처음 공개한 ‘Headphone:X™’는 헤드폰 하나만으로 홈씨어터의 웅장한 입체 음향을 구현해주는 차세대 오디오 기술로서, 머리 속에서 소리가 들리는 기존의 헤드폰과는 달리 소리를 표면화해서 마치 조금 떨어진 곳에 설치된 라우드스피커를 통해 소리를 듣는 것 같은 느낌을 준다. DTS Headphone:X는 이렇게 영화 스튜디오, 음반 제작 및 유통사 등 콘텐츠 제작자가 스튜디오에서 만들어낸 고음질의 사운드 콘텐츠 그대로를 소비자가 실생활에서 접할 수 있도록 만들어주는 기술이다. 

 

DTS Headphone:X는 ▲ 최고 11.1 채널까지 지원하는 헤드폰을 위한 HTiP(Home Theater in your Pocket: 주머니 속의 홈씨어터) 서라운드 사운드 ▲  다양한 헤드폰 메이커와 모델에 최적화된 사운드 퀄리티 ▲ 프리미엄 오디오 생산을 위한 후처리(post-processing) 음장 테크닉 등의 기능을 제공한다. 

 

이 외에도 DTS는 부스를 방문하는 방문객들이 무선 오디오 플랫폼인 ‘플레이파이(Play-Fi)’ 등 다양한 차세대 오디오 기술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부스 내의 씨어터 룸에서는 파라메트릭 이퀄라이저의 창시자 조지 메센버그, 비틀즈 앨범의 메인 음향 엔지니어 제프 에머릭, 가수 에스텔과 라파엘 사딕 등 세계적으로 유명한 오디오 업계 인사들을 대거 초청하여 전문가들을 위한 풍성한 ‘DTS Booth Talent’ Q&A 세션을 진행할 예정이다. 

 

CES 현장에서 DTS와의 상담을 원하는 업체는 dts@formulapr.com 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DTS 기술에 대한 상세정보는 홈페이지(www.DTS.com), 페이스북 또는 트위터(@DTS_Inc)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더욱  자세한 내용은 다음 링크를 통해 확인 하세요! / K·Bench




 





댓글0